나후엘리토    네시    맘람보    메갈라니아    모케레-음베음베    반호수의 괴물    스토르시외오유레트

 

 

슬리미 슬림    알타마하-하    에밀라 은투카    오고포고    챔프    카사이 계곡의 괴물    콩가마토    크레시

 

 

 

 

 

 

 

 

모케레-음베음베(Mokèlé-mbèmbé, 강의 흐름을 막는 자)는 아프리카 콩고의 텔레(Tele)호에서 살고 있는 괴물이다. 이 괴물에 관한 최초의 보고는 1913년, 프로이센 군대의 사령관인 스테인(Freiherr Von Stein)에 의해서 이다. 스테인 사령관이 어떤 흔적을 발견했을 때, 그의 원주민 안내자가 그 괴물에 관한 얘기를 했다.
모케레-음베음베는 아마 용각류 공룡의 한 종류일 것으로 생각된다. 어떤 설명에는 그 동물의 키가 9m 이상의 거대한 것으로 묘사한다. 하지만 다른 설명에는 그 동물의 크기가 하마에 가깝다고 말하기도 한다. 물론, 이런 설명들은 나이가 다른 용각류 공룡의 한 과(科)인 것으로 얘기할 수도 있다. 모케레-음베음베에 관한 대부분의 진술은 검은 피부에, 아주 긴 목과 꼬리를 가지고 있다는 것이다. 또 때로는 하나의 엄니와 붉은 눈을 가진 것으로 묘사되기도 한다.
그리고 이 동물은 텔레호와 그 지류에서 어느 정도는 수중 생활을 하는 것으로 보인다. 텔레호는 콩고의 우림 깊숙이 위치해 있고 아주 많은 늪에 의해 둘러싸여 있다. 호수는 그 크기가 약 4 ~ 5 마일 정도인데, 깊이는 3 m가 안될 정도로 상당히 얕다. 그리고 짙은 산성수로 가득 차 있다. 만약 실제로 용각류 공룡이 존재한다면, 이곳은 그에게 있어서 더없이 좋은 환경이다.
후에 스미소니언 협회에서 살리든지 죽이든지 상관없이 모케레-음베음베에게 300만 달러의 상금을 걸었다. 그리고 나서 모케레-음베음베에 관한 아주 많은 목격들이 보고 되었는데, 결정적인 증거는 없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