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룡    장경룡    모사사우루스류    노토사우루스류    바다 악어    바다 거북

 

 

 

 

 

 

 

 

백악기 후기의 바다 거북 무리는 크게 톡소첼리스류(Toxochelyids)와 프로토스테가류(Protostegids)로 나뉜다. 이런 바다 거북들은 아마 오늘날의 거북이처럼 해초나 해파리 아니면 물에 떠있는 시체 등을 먹었던 것으로 생각된다. 비록 이들은 바다 한가운데에서 살았지만, 암컷들은 알을 낳기 위해 주기적으로 해변으로 올라왔다. 거북의 뼈는 조밀하고 미세한 입자로 이루어져 있어서 모사사우루스류나 플레시오사우루스류와는 쉽게 구별이 된다.

 

 

 

 

 

 

 

 

 

데스마토첼리스(Desmatochelys)
아르켈론(Archelon)
톡소첼리스(Toxochelys)
프로토스테가(Protostega)

시아노케르쿠스(Cyanocercus)
테노첼리스(Ctenochelys)
포르토첼리스(Porthochelys)